한인 젊은이들의 새로운 비젼을 들어보는 2021 한인 차세대 리더쉽 포럼

팬실운영자 0 408

주뉴욕 대한민국총영사관(총영사 장원삼)과 미동북부 한인회 연합회 (회장 이주향)는 오는 8월21일 토요일 오전 10시 30분부터  뉴저지소재 포트리 더블추리 호텔에서 ‘2021 차세대 리더쉽 포럼’을 공동으로 개최한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되는 이번 차세대 리더십 행사는 다양한 분야에서 성공한 미주한인들의 초청 강연을 통해 한인차세대들이 그들의 성공담과 경험을 공유,한인 청소년들에게 장래 진로방향과 비전을 정립하는데 도움을 줄 계획이다.

포럼을 주최한 뉴욕총영사관과 미동북부 한인회 연합회는 역경을 이기고 앞으로 나가는 한인 젊은 세대의 경험담이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새로운 도전이 되고, 한인 커뮤니티의 일원으로서 자부심을 가지고 미국 주류사회의 당당한 구성원으로서 살아가도록 정체성을 확립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올해 포럼 패널리스트와 강연자는 문화, 예술, 사회, 교육 등 각 분야 전문가들 이다. 한국 음식의 세계화에 발맞추어 동부지역의 새로운 쉐프경영인으로 부상하며 1백만명 이상의 틱톡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는 한식레스토랑 서라벌 경영자 크리스 조씨, 픽사 및 디즈니에서 아티스트로 활동했고 최근 에니메션 영화 ‘최후의 괴물'(One Last Monster) 로 많은 국제영화상에 후보로 올라 센세션을 일으키고 있는 에니메션 영화 감독인 진김씨, CNN 및  미주류 방송계에서 맹활약을 하였고 2020년 로나 제프 파운데션이 선정한 논픽션 부분 수상자이자 2019년 아시안 아메리칸 저널리스트 협회 뉴욕지회장을 역임했던 저널리스트 겸 일러스트레더인 하나배씨, 현재 미국 전국 체인 교육업체로 발전한 C2학원을 하버드대 3학년시절 학교 기숙사방에서 친구와 창립하고 현재도 창립자와 경영진으로도 맹활동하며 , 틴잉크 발행인 및 비지니스 전문가로 알려진 전 미연방하원의원 출마자 데이빗 김씨 등의 인사가 참석한다. 

이날 포럼 진행(Moderator)은 뉴욕 퀸즈 보로청장(2020년)을 지낸 샤론 리(Sharon Lee)씨가 맡기로 했다. 당초 포럼진행을 맡기로 했던 리멤버 727 창립자이자 찰스랭글 전 미연방하원의원 수석 보좌관이었던 한나 김(Hannah Kim,한국명 김예진,38)씨는 최근 미 보건북지부 공보국 부차관보로 발탁되어 특별손님으로 동영상 축사로 참여 하기로 했다.

포럼에 개회식에는 패티김 펜실바니아 주 하원의원, 송민경 커네티컷 주하원의원, 데이빗 오 필라델피아 광역시의원, 린다이 KCS회장 등 많은 주요 한인 인사들이  먼거리를 마다않고 참석하여 축사를 하고 차세대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장원삼 총영사는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이 점차 호전되어 이번 차세대 리더십 행사를 대면행사로 개최할 수 있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이번 행사를 통해 미주한인 차세대들이 동북부지역 출신의 성공한 미주한인 리더들을 직접 만나 대화하고 그들의 경험담을 듣고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기를 바라며, 나아가 동북부 지역 한인사회가 서로 소통하고 단합하고 더욱 발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a68dd9e5c91e44fe73e24bbf86975cb0_1629334718_27.jpg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